“알고보면 일체중생 모두 서로의 ‘호법신(護法神)’입니다” > 자유게시판

  • 로그인
  • 검색

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

“알고보면 일체중생 모두 서로의 ‘호법신(護法神)’입니다”
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박인탁 기자 작성일19-04-15 09:18 조회2회 댓글0건

본문

‘데칼코마니’ 기법 활용해좌우대칭 속 비대칭구조로생성과 소멸 등 공존 표현구상·추상 나눌 필요 없어‘추상’ 미술이 난해하다면직접 작업한다 상상해보길 서양화가 손용수 작가에게 작품은 ‘삶의 기록과 흔적’이다. 연기를 통해 현재의 환경과 화면(캔버스), 재료가 무심히 합쳐지며 공존하는 현상을 관조하는 최초의 목격자가 곧 손 작가 자신이라고 본다.손 작가는 서울대 미술학과를 졸업하고 중국으로 건너갔다. 중국미술학원(중국미술대학)에서 애니메이션과 석사과정과 미술학과 박사과정을 졸업한 뒤 본격적인 미술작업을 할 욕심으로 큰 작업실을 임대하고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보광리 보현길396 대표전화 : 033.648.9431, 033.647.9455(템플스테이)팩스 : 033.648.9430
Copyright ⓒ 2017 BOHYUNSA. All Rights Reserved.
FAMILY SITE